KCC History

The Evolution of the Korean Community Center

KCC was founded in 2000 under the name of Friends of Grace Seniors (FGS) as a non-profit organization by Dr. Kye-Eun Ma, who recognized the needs of the community of Korean seniors. With the needs of this community top of mind, she established FGS in Fort Lee, NJ, for Korean residents to easily access health/welfare, social, cultural and educational services.  

The organization was renamed to FGS Korean Community Center and moved to Englewood, NJ, in 2004. It has expanded quickly, providing a variety of services such as cultural/educational programs and medical/welfare services to the rapidly growing Korean-American community. In addition, by forming the Young People’s Network (YPN) for the second generation of immigrants, it continued to build a bridge to the American society by advancing empowerment and participation in the Korean community, and promoting the Korean cultural heritage and social identity. With this, the KCC Korean American Center opened as a place of harmony – not only for the senior community, but also for all age groups.

In 2013, KCC purchased a property in Tenafly, NJ, and started the construction of its own building. The new Korean Community Center is a modern three-story, 21,000 square foot facility. In 2015, the facility opened its new doors under the name of Korean Community Center (KCC) and encouraged the participation of young families and children with more enhanced programs for infants and children. In addition, it has begun to develop its role as a link that helps generational understanding and harmony through culture and arts education.

KCC has partnered with specialized organizations to launch a variety of new programs such as senior re-employment support programs and open learning programs to accelerate efforts to go beyond existing educational and cultural activities. In addition, by opening more in-depth programs such as initiatives for families of children with autism and free legal counseling, the organization strived to achieve financial and organizational stability in order to provide more advanced services.

Since the COVID-19 Pandemic, KCC expanded the scope of its social services by establishing a Pandemic Well-being Program that strengthens its health and social service areas. KCC created a community relief project and economic empowerment program which encompasses various underprivileged groups. In addition, KCC presented leadership and vision as a true community center that helps all Korean immigrants in crisis by exchanging information between local organizations and establishing closer partnerships.

2000년: 창립자 마계은 회장은  한인 시니어 사회가 건강하고 독립적인 생활을 영위할수 있도록 비영리 단체 Friend of Grace Seniors (FGS)를 뉴저지 포트리에 설립하여 의료복지, 문화교육, 그리고 노후복지 등의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시작하였다. 

2004년: FGS Korean Community Center 로 기관명을 바꾸고 뉴저지 잉글우드로 이전하여  빠르게 증가하는 한인 동포사회에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문화/교육 프로그램과 의료/복지 서비스를 확장하였다. 또한 한인 청소년 네트워크 (Young People’s Network)를 구성하여 이민 2세대로서 한인 커뮤니티 참여를 돕고, 한국 문화 유산을 계승하며 사회적 정체성을 확고히하여  미국 사회와 한인사회에서 가교 역할을  감당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이로서 KCC 한인동포회관은 시니어 커뮤니티뿐만 아니라 모든 연령층을 아우르는 화합의 장을 열었다.  

2013~2015년: 2013년 KCC는 뉴저지 테너플라이에 3 층 21,000 평방 피트 규모의 자체 건물을 짓기 시작하였다. 2015년 KCC 한인동포회관명칭으로 새롭게 문을 열고 유아 및 어린이 프로그램을 강화하면서 젊은 가족과 어린이들의 참여를 격려하였고. 또한 한국의 문화 예술 교육을 통하여 세대간의 이해와 화합을 돕는 연결고리로서의 역할을 강화하기 시작하였다.. 

2018년: KCC한인동포회관은  전문 기관들과 파트너십을 맺고 재취업&평생교육 프로그램 등 다양한 신규 프로그램을 시작하여 기존의 교육/문화 활동을 뛰어 넘기 위한 노력에 박차를 가하였다. 또한 자폐아동 가정을 위한 이니셔티브, 무료 법률 상담 등 보다 심층화된 프로그램을 개설하여 재정과 조직의 안정을 이루고 한층 선진화 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하였다. 

2020년: COVID-19 라는 위기의 상황 속에서 보건과 사회 건강 서비스 영역을 강화한 펜데믹 웰빙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소외된 다양한 계층을 아우르는 커뮤니티 구제 프로젝트와 재취업 프로그램 등을 개설하며 소셜 서비스의 범위를 넓혀나가기 시작하였다. 또한 지역 단체들간의 정보교환과  상호간 지원협조에 힘쓰고 더욱 긴밀한  파트너십을 구축함으로써 위기 속에 모든 한인 동포들에게 도움을 주는 진정한 커뮤니티 센터로서의 리더십과 비전을 제시하였다.

Korean Community Center First 10 Years

X